LG전자, 청량리역에 V30 체험존 설치
LG전자, 청량리역에 V30 체험존 설치
  • 박현옥 기자
  • 승인 2018.02.12 0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LG전자가 청량리역에 V30 체험존을 설치했다.(사진출처 : LG전자)

LG전자가 기차로 겨울 여행을 떠나는 여행객들에게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LG V30 알리기에 나섰다.

LG전자는 11일 서울 청량리역에 64㎡(제곱미터) 규모의 LG V30 체험존을 설치했다. 25일까지 운영하는 이번 체험존에서 설 연휴, 방학 등을 이용해 고즈넉한 설경(雪景)과 역동적인 겨울 축제를 사진으로 남기고 싶어하는 여행객들을 사로잡는다.

체험존에서는 △6인치 대 스마트폰 중 가장 얇고 가벼운 디자인 △영화처럼 촬영할 수 있는 시네 비디오 △눈에 보이는 대로 자연스러운 저왜곡 광각카메라 △스마트폰 결제 서비스 LG 페이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특히 LG전자는 겨울여행의 추억을 잘 담을 수 있도록 차별화된 카메라 기능과 사진 촬영시 알아두면 좋은 팁을 중점적으로 소개한다.

LG V30는 스마트폰 중 처음으로 카메라에 글라스 소재의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Crystal Clear Lens)를 적용했다. 이 렌즈는 기존 플라스틱 렌즈보다 빛 투과율이 높아 피사체의 디테일까지 더욱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으며, 보다 정확한 색감과 사실적인 질감을 표현해 준다.

화면 가장자리 왜곡을 줄인 저왜곡 광각 렌즈는 사람 시야각과 비슷한 120도 화각(畵角)으로 자연스러운 풍경을 촬영할 수 있게 한다. 눈 덮인 들판의 고요함, 산의 웅장함 등 겨울 풍경의 감동을 고스란히 담아내는데 최적이다.

LG V30는 6인치 대 스마트폰 중 가장 가볍고 얇아 세련미와 휴대 편의성을 모두 갖췄다. 무게는 158g, 두께는 7.3mm에 불과해 대화면 스마트폰은 크고 무겁다는 편견을 깼다.

또한, LG전자는 겨울 풍경을 담고 싶어하는 고객들이 많아지면서 LG V30로 누구나 손쉽게 전문 사진가처럼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방법을 알리고 있다. 최근 블로그1)와 페이스북2) 등 SNS에 사진작가가 알려주는 겨울 사진 잘 찍는 팁을 소개했다.

김주원 사진작가는 강원도, 전라북도, 충청남도 등을 여행하며 LG V30로 촬영한 사진들을 공개했다. 그는 사진 설명과 함께 △광각을 활용할 것 △피사체에 더 가깝게 다가갈 것 △다양한 시선으로 찍을 것 △설경에서는 노출을 높일 것 △파란 하늘이 나오도록 찍을 것 △후보정이 쉬운 DNG파일로 저장할 것 △전문가 작품을 따라해 볼 것 등 사진 잘 찍는 7가지 팁을 추천했다.

LG전자 안병덕 모바일마케팅 담당은 “정갈함과 역동성을 느낄 수 있는 겨울 여행에서 누구나 손쉽게 전문가처럼 찍을 수 있는 LG V30의 강점을 적극 알릴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명칭 : 벤처타임즈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편집인 : 최용국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14-50564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