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일렉트릭, ‘이노베이션 데이-미래의 데이터센터 행사’ 개최
슈나이더 일렉트릭, ‘이노베이션 데이-미래의 데이터센터 행사’ 개최
  • 최현숙 기자
  • 승인 2021.06.1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SG 지표 충족하는 미래의 데이터센터 구축 위한 최신 트렌드와 제품을 한자리에
슈나이더 일렉트릭가 진행하는 이노베이션 데이 데이터센터 행사장 전경 (제공: 슈나이더 일렉트릭)
슈나이더 일렉트릭가 진행하는 이노베이션 데이 데이터센터 행사장 전경 (제공: 슈나이더 일렉트릭)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한국지사 대표 김경록)가 15일부터 16일까지 코엑스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이노베이션 데이-미래의 데이터센터(Innovation Days: EcoStruxure for Data Center Seoul 2021)’를 개최한다.

4차 산업혁명으로 급격하게 증가하는 데이터를 관리하기 위해 데이터센터 산업이 점점 그 크기가 확대되면서 관리 비용 및 전력 소모량 또한 증가하고 있다. 방대한 데이터를 24시간 안정적으로 운영하면서 동시에 전력 소모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해야 하기 때문에 관련 기업들이 대응 전략을 모색하고, 글로벌 사례를 바탕으로 고객들에게 지속가능한 데이터센터 구축 및 운영 방향을 제시하고자 하는 자리다.

친환경 데이터센터 구축 및 관리를 위한 다양한 제품군을 소개하는 이번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이노베이션 데이’에서는 데이터센터의 시장 현황과 함께 데이터 센터, 클라우드, 엣지에서의 특화된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제품을 이노베이션 허브를 통해 한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행사는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김경록 대표의 미래의 데이터센터에 대한 기조연설을 시작으로 슈나이더 일렉트릭 전문가들이 데이터센터에 적용되는 설비 및 솔루션을 전달하는 7개의 세션으로 진행한다.

회복력 있는 데이터센터를 위한 ‘하이 레벨 통합 아키텍처 소개’, 데이터 센터를 위한 지능형 전력 관리 및 빌딩 자동제어 솔루션 ‘에코스트럭쳐 파워&빌딩’, 인공지능 기반 데이터센터 DCIM 솔루션 ‘에코스트럭처 IT’ 등을 집중적으로 다룬다. 이외에도 신뢰성을 보장하는 전력 설비, ASCO의 로드뱅크, UPS 전원 공급 솔루션과 국내외 적용사례를 소개하며 PUE 저감을 위한 고효율 쿨링 방식 등을 소개한다.

또한 C-level 콘퍼런스 및 기자 간담회에서는 한국데이터센터연합회 그린데이터센터인증 기술위원장인 단국대학교 컴퓨터공학과 나연묵 교수가 데이터센터 시장 주요 동향을 소개한다. 뒤이어 데이터센터의 친환경 에너지 전략 5가지인 △과감하고 실현 가능한 전략 수립 △효율적인 설계 구현 △운영 효율성 추구 △재생 에너지 구매 △공급망에서의 탄소 제거에 대한 김경록 대표의 발표가 이어진다.

이 밖에도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이노베이션 허브(Innovation Hub)에서 최신 기술이 적용된 신제품과 솔루션도 살펴볼 수 있다. 이번 전시 공간에서는 데이터센터 인프라 및 에너지 모니터링을 위한 핵심 소프트웨어 6가지를 확인할 수 있는 ‘데이터센터 통합관제시스템’과 대형 데이터센터에 해당하는 ‘엔터프라이즈·코로케이션 데이터센터’ 솔루션이 전시돼 99%의 효율성을 보장하는 UPS Galaxy VL과 지능형 전력 제어 센터(Intelligent Power Control Center), 지능형 모터 제어 센터(Intelligent Motor Control Center), 스마트 빌딩 관리 기술 등 총 14종에 이르는 다양한 제품들을 확인할 수 있다.

이외에도 대량의 데이터에 대한 실시간 응답과 네트워크 대역폭 한계를 극복하는 소형 데이터센터인 엣지 데이터센터에도 적용할 수 있는 기술들을 만나볼 수 있다. 엣지 데이터센터를 위한 안정적인 전원 공급을 보장하는 신제품인 Smart UPS, 리튬 이온과 설비투자비용(CAPEX)을 최대 48%까지 절감할 수 있는 43U 마이크로 데이터센터 등 총 6종의 다양한 솔루션을 경험할 수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김경록 대표는 “ESG(Environment·Social·Governance) 경영을 친환경에 집중하는 국내외 기업들이 증가하면서 데이터센터 운영 측면에서도 전력 사용량 및 운영 비용을 절감하고,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것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15년간 ESG 요소를 고려해 세계를 더욱 친환경적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이번 행사를 통해 데이터센터를 운영하는 기업들에 ESG를 충족하기 위한 친환경 데이터센터 설립에 대한 인사이트를 전달하고 필요한 솔루션들을 소개하고자 했다”며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기업들이 데이터센터의 운영의 효율성 및 탈탄소화를 달성할 수 있는 미래의 데이터 센터를 구축하는데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한 인원 제한으로 이틀간 3회에 걸쳐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며, KT, SK브로드밴드, LGU+, SK건설, AWS, 마이크로소프트, Digital Realty, NHN 등과 같은 데이터센터 설계, 구축, 운영과 관련된 110여 개 업체에서 참석한다. 정원 제한 등으로 참석을 못 한 분들을 위해 추후 온디멘드 형식으로 발표 세션 및 데모 투어를 모두 온라인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