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쉬, CES 2022에서 성장 동력 계획을 발표
보쉬, CES 2022에서 성장 동력 계획을 발표
  • 박현옥 기자
  • 승인 2022.01.05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ES 2022: 보다 나은 삶의 질과 보다 많은 기후 활동-보쉬, 성장 동력은 커넥티드 및 스마트 솔루션
보쉬가 CES 2022에서 성장 동력 계획을 발표했다 (제공: 로버트보쉬코리아)
보쉬가 CES 2022에서 성장 동력 계획을 발표했다 (제공: 로버트보쉬코리아)

“집에서, 도로에서, 사무실에서, 병원에서, 심지어 우주 궤도에서” 보쉬는 삶의 곳곳에서 스마트, 커넥티드 솔루션들로 사람들의 일상을 향상시키고 있다. 동시에 보쉬는 소프트웨어, 서비스, 라이선스를 통해 새로운 분야에 다가가고 있다.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에서 보쉬 그룹의 최고 디지털 책임자(chief digital officer) 탄야 뤼케르트(Tanja Rückert)는 “우리는 고객들의 혜택을 높이기 위해 체계적으로 핵심 비즈니스를 디지털화하고 있다”며 “앞으로 모든 디지털 제품의 판매도 서비스-기반 매출로 변환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보쉬는 IoT와 AI의 연결에 중점을 두고 있다.

이것은 가상의 원을 만들며 이 안에 연결된 제품들은 정보를 전달하고 이는 AI에 의해 처리되고, 제품들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로 통합된다. 이 접근의 핵심은 고객 혜택이다. 이는 사용자들이 개발 과정의 필수적인 부분이 되게 하며, 솔루션들은 그들의 니즈를 정확하게 맞출 수 있다. 더 나아가 제품의 판매로 개발, 가치 창조가 끝나지 않는다.

보쉬 그룹의 최고 디지털 책임자 탄야 뤼케르트(Tanja Rückert)는 “우리는 AI와 IoT의 결합이 두 기술이 제공하는 사용자 혜택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한 키(key)라고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런 접근은 새로운 사업 모델 개발을 가능하게 해주는 것은 물론, 우리가 전체적으로 개인, 사회에게 진정한 부가가치를 전달하는 더 나은 제품과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도와준다”고 덧붙였다.

보쉬는 이를 위한 토대를 오래전부터 쌓아 왔다. 새해부터 모든 전자 제품 클래스는 커넥터블(connectable)이 된다. 커넥티드 전동 공구, 가전제품, 난방 시스템의 매출은 2020년 400만 개에서 2021년 600만 개 이상으로 한 해 동안 50%가 성장했다. 보쉬 인공지능센터(Bosch Center for Artificial Intelligence, BCAI)로 보쉬는 AI 분야에서 강력한 조직을 갖췄으며 이미 약 3억유로의 성과를 기여했다.

또한 보쉬는 매년 40억유로 이상을 소프트웨어 전문성에 투자해왔다. 이 중 30억유로는 모빌리티 사업에 투자됐다. 보쉬는 소프트웨어가 정의하는 미래의 모빌리티를 만들어 가기 위해 2022년 중반부터 애플리케이션 독립형 소프트웨어(application-independent software) 개발 활동을 한 조직으로 모을 것이다. 앞으로는 보쉬의 자회사 이타스 GmbH (ETAS GmbH)에서 기본 차량 소프트웨어, 미들웨어, 클라우드 서비스, 범용 애플리케이션(universal application)을 위한 개발 툴을 개발 및 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보쉬는 빠른 속도로 커넥티드, 자율 주행을 발전하고 있다. 보쉬는 5년 동안 운전자 조력 시스템 및 관련 센서 매출로 약 90억유로를 기록했다.

5개국에 실시한 설문 조사로 CES에서 처음 공개되는 보쉬 테크 컴퍼스(Bosch Tech Compass)는 사람들이 신기술에서 무엇을 기대하는지 보여준다. 설문 조사에 따르면, 응답자의 대다수(72%)가 기술 발전이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들어 준다고 확신한다고 답변했다. 기술 발전이 기후 변화에 대응하는 키(key)라고 생각한다(76%)고 답변했다. 응답자 다섯 명 중 네 명은 기술이 개인적인 니즈를 충실하기보다 우리 시대의 큰 도전들을 해결해 나가는 데 더욱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쉬 그룹의 최고 디지털 책임자(chief digital officer) 탄야 뤼케르트(Tanja Rückert)는 “보쉬는 기술이 넓은 범위의 혜택을 제공한다고 믿는다. 하이-테크를 논의할 때 우리는 가능성의 한계를 뛰어넘는 것만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니다”며 “우리는 기술을 장소가 어디이든 삶을 향상하는 툴로 활용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AI와 커넥티비티(connectivity)의 혜택 중 하나로 보쉬의 사운드씨(SoundSee) 센서 시스템이 있다. 2019년 말부터 보쉬의 사운드씨(SoundSee) 센서 시스템은 우주를 항해하면서 ISS에서의 이상 소음을 감지하고, AI 알고리즘을 사용해 이를 분석하고 정비 필요 여부를 알려주고 있다. 현재 보쉬는 미국 피츠버그에 위치한 비영리 헬스케어 회사 하이마크(Highmark)와 함께 이 기술의 실용적 적용을 추진하고 있으며, 오디오 AI(audio AI)가 소아 의학에서 어떻게 진단 툴로 사용될 수 있는 지 연구하고 있다. 구체적으로는 보쉬와 하이마크(Highmark)는 센서가 어린이의 호흡 패턴을 듣고 천식과 같은 폐의 상태를 초기 단계에서 발견할 수 있도록 센서들을 조정하고 있다.

보쉬 북미 사장 마이크 멘수에티(Mike Mansuetti)는 “혁신적인 기술을 사용해 어린이의 건강을 향상시키는 것이 바로 우리가 뜻하는 하이-테크”라고 말했다. 의학에서 사운드씨(SoundSee) 활용은 보쉬가 자사의 ‘생활 속의 기술(Invented for life)’ 전략적 목표를 어떻게 이해하는지 보여주고 있다.

보쉬의 새로운 가스 센서(시장에서 처음으로 AI 탑재가 된 센서)는 인류와 자연 모두 보호하고자 한다. 드리아드(Dryad)의 실바넷 와일드파이어 센서(Silvanet Wildfire Sensor)에 탑재된 보쉬의 신형 가스 센서는 산불 조기 발견을 도와주는 디지털 노즈(digital nose)이다. 드리아드(Dryad)의 센서는 나무에 부착돼 지속적으로 미기후(microclimate)를 모니터하면서 초기 화재를 감지해 무선으로 지역 당국에 보고하는데, 이는 카메라 또는 위성 기반 시스템보다 더 빠르다. 이는 화재로 인한 대형 피해도 막을 수 있지만 산불로 인한 탄소 배출도 줄일 수 있다. 보쉬 북미 사장 마이크 멘수에티(Mike Mansuetti)는 “AI와 커넥티비티(connectivity) 덕분에 이 센서들은 생명과 가정을 지켜주고 대량의 CO2가 대기로 흘러 들어가는 것을 막아줄 것”이라고 말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유쾌한 보쉬 캠페인은 보쉬가 일상 속의 작은 것들을 개선하기 위해 개발해 온 솔루션들을 보여준다. ‘High tech #LikeABosch -수많은 커넥티드, 인텔리전트, 지속가능한 솔루션들과 함께’ 속 주인공은 자신의 일상 루틴 투어를 통해 스마트 글래스(smart glasses), 커넥티드 e-바이크, 사무실의 디지털 액세스 패스 등 다양한 보쉬 솔루션을 보여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커피창업사관학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