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제주 지역 청년기업 & 지역 상생 프로젝트’ 온라인 데모데이
롯데면세점, ‘제주 지역 청년기업 & 지역 상생 프로젝트’ 온라인 데모데이
  • 최용국 기자
  • 승인 2020.09.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면세점(대표 이갑)과 한국생산성본부(회장 노규성)가 ‘롯데면세점 청년기업 & 지역 상생 프로젝트 in 제주’ 데모데이를 금일(9/10, 목) 오후 2시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유튜브 공식 채널 ‘LDF starups’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된다.

롯데면세점 청년기업 & 지역 상생 프로젝트는 청년 일자리 창출 및 관광 산업 활성화를 위한 지역 상생을 목적으로 지역 특화 청년기업을 육성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2019년 상반기 1기 부산 프로젝트의 성공을 바탕으로 2기 제주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다. 이번 프로젝트는 롯데면세점이 주최하고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 롯데액셀러레이터가 협력하고 제주특별자치도가 후원했다.

롯데면세점과 한국생산성본부는 2019년 9월부터 제주 관광 분야 및 지역 특화 아이템을 비즈니스 모델로 추진하는 청년 초기 창업자 및 예비 창업자를 모집, 심사해 최종 10개 청년기업을 선정했다. 각 기업에 최대 4000만원 규모의 지원금을 지급하고, 맞춤형 교육 및 멘토링 중심의 액셀러레이팅을 제공해 참가 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적극적으로 힘썼다.

프로젝트 기간 5개 팀은 기존 사업 고도화에 성공했으며, 5개 팀은 아이디어 사업화에 성공했다. 그 결과 10개 팀의 올해 1분기 총 매출은 2019년 같은 기간 대비 약 347% 상승했다. 또 연내 계획을 포함, 추가로 20명을 고용해 일자리 창출까지 이뤄냈다.

이번 데모데이는 참가 청년기업의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하고 사업 성과를 공유하는 자리다. 행사는 △프로젝트 성과 공유 △각 팀 사업 소개 및 성과 공유 △라이브 채팅을 통한 청중과의 실시간 Q&A 순으로 진행된다.

롯데면세점은 사회적 거리 두기 지침에 맞게 현장 인원을 최소화해 이번 행사를 진행한다. 모든 현장 참석자는 △사전 자가 검진표 작성 △손 소독 △발열 체크 등을 거쳐 입장하게 되며, 실내에선 마스크 착용, 좌석 간 간격 두기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조치가 시행될 예정이다.

이상진 롯데면세점 마케팅부문장은 “이번 온라인 데모데이가 제주 지역 청년 기업가들의 도전 의식과 젊은 에너지를 느끼는 기회와 교류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롯데면세점은 앞으로도 제주 지역 경제 근간인 관광 산업의 지속가능한 발전과 지역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하기 위해 여러 지원 사업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롯데면세점 ‘제주 지역 청년기업 지역 상생 프로젝트’ 온라인 데모데이 (사진제공: 한국생산성본부)
롯데면세점 ‘제주 지역 청년기업 지역 상생 프로젝트’ 온라인 데모데이 (사진제공: 한국생산성본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