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국 66개 센터로 확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전국 66개 센터로 확대
  • 최용국 기자
  • 승인 2020.04.20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일 오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구서부센터 개소식이 열렸다 (사진제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금일 오전,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구서부센터 개소식이 열렸다 (사진제공: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사장 조봉환)은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의 이용 편의성을 높이고 현장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 개소 예정이었던 신규센터 4곳(강원 속초, 경기 하남, 경북 영주, 대구 서부)을 조기 개소한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해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소상공인 소액대출 수요에 대응하고 컨설팅ㆍ교육 등 현장 지원을 강화하기 위한 조치로,  속초, 하남, 영주센터는 지난 4월 13일부터 업무를 시작, 대구 서부센터는 금일(20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 업무를 시작한다.

금일 오전 예정된 대구 서부센터 개소식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 소상공인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을 비롯, 일부 인사만 참석하여 간소하게 진행됐다.

금번 4곳의 센터 신설로 소상공인 지원 관할구역이 재조정되면서, 지역 소상공인의 접근성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속초센터는 속초시, 양양군, 고성군, 인제군 지역을 관할, 기존 속초지역 민원인이 강릉센터 방문을 위해 90분 이상 걸렸던 시간을 30분으로 단축시켰다.

하남센터는 하남시, 구리시, 남양주시, 양평군을 관할한다. 위례신도시 개발, 광역교통 개선 등에 따라 지역 상권 규모 확대가 예상되는 하남시와 주변 도시의 소상공인을 위한 신설이다.

영주센터는 영주시, 문경시, 예천군, 봉화군을 관할한다. 그간 전국 센터 중 관할면적이 가장 넓었던 안동센터 관할 8개 시군을 분할하여 지역 소상공인의 밀착지원이 용이해질 전망이다.

대구 서부센터는 대구 달서구와 달성군을 관할한다. 그간 대구는 광역시 중 센터 당 소상공인 수가 가장 많아 신규 센터 증설이 지속 요구되어 왔다. 특히, 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대구의 서부센터 개소는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조봉환 이사장은“이번 신규센터 조기 개소는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의 밀착 지원과 더불어 향후 적극적으로 진행되어야 할 630만 소상공인과 1,450개 전통시장의 활성화를 위한 선제적 조치”라고 밝혔다.

한편, 신규센터 개소로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운영하는 소상공인지원센터는 전국 62개에서 66개로 확대ㆍ운영된다.

각 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한 소상공인 피해 지원을 우선적으로 실시하고, 이후 지역 소상공인의 창업과 경영 개선을 위한 상담 및  교육, 정책자금 지원, 협업지원으로 경쟁력 있는 소상공인 육성에 앞장선다. 또한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상인교육과 마케팅도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