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2019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2019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개최
  • 최현숙 기자
  • 승인 2019.08.28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상금 2400만원… 대상 수상자에게 1000만원 수여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공모전 시상식 단체사진(사진제공: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공모전 시상식 단체사진(사진제공: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공동위원장 신용길 생명보험협회 회장, 이경룡 서강대 명예교수, 이하 위원회)는 28일 생명보험교육문화센터에서 ‘2019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였다.

이번 시상식에는 본상 수상자 및 가족 포함 40여명이 참석했으며, 생명보험협회 신용길 위원장을 비롯한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 여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대상은 생명존중 분야에 ‘데이스토리(데스+라이프스토리)’ 아이디어를 제출한 이화여자대학교 교육공학과 재학 중인 이현지, 이해선, 주예진, 최혜정 팀이 선정됐다. 생명보험의 가치와 사회공헌의 의미를 잘 반영하고, 현 사회문제에 맞는 적절한 해결방안을 제시하여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해당 아이디어는 생명존중 교육을 통해 청소년들의 올바른 죽음관을 형성하고, 주체적인 인생 계획을 세울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사업이다. 전국 초·중·고등학생 대상 맞춤 커리큘럼과 직접 제작한 스토리형 워크북이 제안의 주요 특징이다. 이는 청소년기에 삶과 죽음과의 유기성을 느끼게 하고 더불어 삶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나아가 사회 전반적으로 생명존중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면서 사회공헌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우수상에는 참신한 아이디어로 호평을 받은 ‘Social Eco Map Platform(SEMP)’이 선정됐다. 이는 4차 산업을 연계한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로 사회복지사들이 이용하는 오픈소스 플랫폼이다. 현대사회를 위협하는 자살문제를 사회적 요인으로 접근하여 해결하고자 제안됐다. 

이 밖에 우수상으로는 △생명존중 알림 주간 운영 △함께 돌보는 사회를 위한 ‘실버노트’가 수상했으며, 장려상은 △생명보험 스토리 컬러링북 △커져가는 응원소리 ‘생명메아리’ △119를 살리는 119가 차지했다. 

수상자들에게는 총 2400만원(대상 1팀 1000만원, 최우수상 1팀 500만원, 우수상 2팀 300만원, 장려상 3팀 1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됐다. 

이번 공모전을 통해 완성도 높은 아이디어가 총 172건이 접수됐으며, 그중 1차 서류심사와 2차 심층인터뷰를 거쳐 총 7개의 작품이 결선에 올랐다. 이들은 21일 열린 최종 발표대회에서 열띤 경쟁을 펼치며 외부 전문심사위원들의 공정한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 순위가 결정됐다. 

생명보험사회공헌위원회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사회공헌사업 아이디어들은 실행까지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할 예정이며 앞으로도 생명보험 가치를 담은 지속적인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