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AC 한국지부, 코리아요리아카데미 'EIC 2019 2차 지역예선전' 개최
IIAC 한국지부, 코리아요리아카데미 'EIC 2019 2차 지역예선전' 개최
  • 강주영 기자
  • 승인 2019.06.17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승자 김동경 바리스타가 기념사진 촬영하고 있다
우승자 김동경 바리스타가 기념사진 촬영하고 있다

IIAC(이하 국제커피테이스팅협회) 한국지부(지부장 이동우)가 주관하는 ‘2019 에스프레소 이탈리아노 챔피온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발전(ESPRESSO ITALIANO CHAMPIONSHIP 2019)’ 2차 지역 예선전이 6월 16일 홍대 '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에서 개최되었다.

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홍대점)에서 진행된 2차 지역 예선전 우승자는 김도경 바리스타로 9월 1일 본선 결승진출이 확정되었다.

이날 대회는 INEI(이탈리아 에스프레소협회) 1호 인증원두(JOLLY CAFFE CREMA), INEI 공식 인증머신, INEI 공식 그라인더가 준비되었으며, 대회심사는 EIC 기술 평가표와 센서리 평가표를 기준으로 공정하게 심사되었다.

이번 대회 심사위원에는 각 파트별로 테크니컬 심사위원에는 김보미(2018년도 대한민국 챔피언)를 비롯한 김경희, 김경원, 김광현, 강미희, 박인기 심사위원으로, 센서리 심사위원에는 김지훈, 박현미, 유완호, 최용국 심사위원이 위촉되었다.

참가 선수가 에스프레소를 추출 전 탬핑을 하고 있다
참가 선수가 에스프레소를 추출 전 탬핑을 하고 있다
심사위원이 테크니컬 심사를 하고있다
심사위원이 테크니컬 심사를 하고있다
심사위원이 테크니컬 심사를 하고있다
심사위원이 테크니컬 심사를 하고있다
심사위원이 테크니컬 심사를 하고있다
심사위원이 테크니컬 심사를 하고있다
센서리 심사위원이 에스프레소 심사를 하고 있다
센서리 심사위원이 에스프레소 심사를 하고 있다

2차 지역 예선전 총괄 김정렬 부원장(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은 "참여한 모든 바리스타의 열정과 수준은 높은 실력에 박수를 보낸다"며, "우승한 김도경 바리스타에게 본선에서도 오늘처럼 즐기면서 대회에 임한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예선장인 코리아교육그룹 커피바리스타 요리학원 ‘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는 현재 강남 지점에서는 ‘이탈리안 바리스타 스쿨 수업(IBS) 과정’을 필두로 여러 과정이 운영되고 있다. IBS 로스팅 프로그램인 ‘아티산’ 활용 방법을 교육 받는 한편 생두를 직접 골라내는 핸드픽 노하우 등을 배우는 과정과 직접 생두를 볶아내는 로스팅 절차도 배울 수 있고 로스팅 된 원두를 통해 맛과 향미를 평가하는 방법도 배울 수 있다. 

또한 각 지점을 통해서 커피에 대한 기본적 이론 수업은 물론 스킬 향상 과정, 취미 클래스, 자격증 취득 과정, 카페 창업 수업, 그리고 메뉴 개발 관련 강좌 및 바리스타 지도자 과정 등 여러 수업을 제공 중에 있다.

현재 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는 강남 요리학원, 홍대 요리학원, 부산 요리학원, 대구 요리학원 총 4개 지점으로 운영 중이며, 오는 7월에는 대전 요리학원이 오픈 예정이다.

EIC 2019 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홍대)에서 예선전 단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EIC 2019 코리아요리아트아카데미(홍대)에서 예선전 단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