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스마텍, 2019 뉴욕 오토쇼에서 ‘현대 디지털 키’ 선보여
케이스마텍, 2019 뉴욕 오토쇼에서 ‘현대 디지털 키’ 선보여
  • 박현옥 기자
  • 승인 2019.04.26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스마텍은 지난 19일 열린 2019 뉴욕 국제 오토쇼에서 현대자동차를 통해 신형 쏘나타에 탑재된 ‘현대 디지털 키’ 서비스를 선보였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 시연은 현대자동차가 오토쇼에서 신형 쏘나타 모델을 공개하는 과정에서 케이스마텍을 대신해 진행했다. 

현대 디지털 키는 차량의 스마트 키를 대신하여 스마트폰으로 차량의 도어 잠금/해제, 시동 ON/OFF, 경보음 ON/OFF, 트렁크 열림 등의 기능을 제어할 수 있고 최대 3명에게 키를 공유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다. 이러한 스마트폰 키 등록 및 공유 기술에 케이스마텍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세계 최초로 자동차 제조사와 함께 디지털 키라는 신개념 서비스를 구축할 수 있었다. 

케이스마텍은 세계적인 보안 솔루션 개발사 트러스토닉과 함께 TEE(Trusted Execution Environment) 기반의 T-base Security(티-베이스 씨큐리티) 솔루션을 구축하여 그 기반으로 하나카드와 함께 금융권 최초로 ‘TEE 기반의 하나 T-sign(티-싸인) 안심보관 서비스’라는 신기술을 기존에 구축한 경험이 있는 회사이다.

이러한 경험을 바탕으로 2016년부터 현대모비스와 선행연구를 시작으로 스마트폰과 자동차간의 근거리 무선통신(NFC) 및 저전력 블루투스(BLE) 통신 기반에 자체 솔루션을 적용한 현대 디지털 키 서비스 구축에도 성공할 수 있었다. 다양한 첨단 신기술을 대거 탑재한 현대자동차의 신형 쏘나타는 하이테크 디바이스로서 전환점의 포문을 열었고 이 부분에서 케이스마텍은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과 자동차 간의 페어링을 통한 디지털 키 서비스를 구축하였다. 

케이스마텍의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정순호 대표는 “사람, 사물, IoT 단말기와 스마트 자동차 간의 상호 연결에 필요한 모든 요소들에 대한 보안 및 인증 분야의 서비스 구축을 시작으로 보안 솔루션 사업 분야의 확고하고 독립적이고 차별화된 경쟁력으로 사업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케이스마텍의 현대 디지털 키
케이스마텍의 현대 디지털 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