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썸플레이스, ‘모바일투썸’ 정식 출시
투썸플레이스, ‘모바일투썸’ 정식 출시
  • 최용국 기자
  • 승인 2019.03.18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썸오더’, ‘원터치오더’, ‘홀케이크예약’ 기능 탑재, 가장 가까운 매장에서 원하는 메뉴 바로 수령
투썸플레이스가 모바일투썸을 정식 출시했다
투썸플레이스가 모바일투썸을 정식 출시했다

프리미엄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가 ‘투썸 모바일 앱’을 전면 개편한 ‘모바일투썸’을 18일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커피 업계의 푸드테크 트렌드에 맞춰 리뉴얼한 이번 ‘모바일투썸’에서 가장 눈에 띄는 기능은 현재 위치에서 가까운 매장을 선택해 원하는 메뉴를 주문·결제하는 ‘투썸오더’다. 줄 서는 불편함 없이 사전 결제한 메뉴를 고객이 선택한 매장에서 바로 수령할 수 있어 편리하다. 

이전에 투썸오더를 통해 주문한 메뉴 혹은 미리 등록한 메뉴를 터치 한 번으로 주문할 수 있는 초간편 주문 서비스인 ‘원터치오더’ 기능도 탑재했다. 즉시 주문이 이뤄지는 특성에 따라 원터치 오더 결제는 사전 등록한 ‘투썸 기프트카드(선불카드)’로만 이용 가능하다. 

홀케이크 예약 및 픽업 서비스는 희망 수령일 기준 3일 전부터 예약할 수 있어 원하는 케이크를 구매하지 못하는 경우를 사전에 피할 수 있다. 케이크 외에도 ‘투썸 LOVE 파티팩’ 등 부가상품을 한 번에 주문할 수 있어 이벤트 준비 시 특히 유용하다. 

주문 시스템 추가뿐 아니라 고객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메뉴를 쉽고 빠르게 접근할 수 있도록 사용자 환경(UI, User Interface)을 전면 개선했다. 

홈 화면에 기프트카드 등록 정보, 리워드 포인트 적립 현황 등 주요 기능 항목을 탭으로 배치해 터치 한 번으로 정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직관적으로 디자인했다. 특히 화면 상단에 해시태그 검색창을 넣어 필요한 제품과 이벤트를 즉시 확인할 수 있도록 해 편의성을 높였다. 

기프트카드 사용 고객을 위한 ‘투썸리워드’ 프로그램도 새로워졌다. 적립 단위를 포인트 제도(1원당 1포인트)로 변경해 5만 포인트당 레벨이 한 등급씩 올라간다. 레벨이 오를 때마다 아메리카노(R) 무료 쿠폰 제공 혜택이 주어진다. 

특히 5만 포인트를 달성하지 않아도 등급을 올릴 수 있는 ‘미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모바일투썸 이용자는 30일간 총 5개의 미션에 참여할 수 있으며 모든 미션 완료 시 추가로 등급이 올라 아메리카노(R) 무료 쿠폰이 지급된다. 마치 게임을 하듯이 모바일투썸을 이용할 수 있도록 게이미피케이션(Gamification) 요소를 가미한 것이다. 

투썸플레이스는 모바일투썸 정식 출시를 기념해 4월 14일까지 앱 다운로드 및 신규가입 이벤트를 실시한다. CJ ONE 회원 중 모바일투썸 신규 다운로드 후 투썸 약관 동의 시 선착순 5만명에게 CJ ONE 1000포인트를 제공한다. 포인트는 4월 29일 일괄 지급되며, 기존 투썸 모바일 앱 사용자는 이벤트 대상에서 제외된다. 

투썸플레이스는 투썸오더, 원터치오더, 홀케이크예약 등 새로운 기능을 더하고 앱 최적화를 거쳐 정식으로 선보인 ‘모바일투썸’에 많은 관심 바란다며 손 안에서 가장 빠른 방법으로 언제 어디서나 투썸만의 독보적인 커피와 케이크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