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드럼세탁기 신제품 ‘트롬 플러스’ 출시
LG전자, 드럼세탁기 신제품 ‘트롬 플러스’ 출시
  • 박현옥 기자
  • 승인 2019.01.02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존 대비 세탁시간 18% 단축, 전기사용량 30% 감소, 물사용량 14% 절약

LG전자가 드럼세탁기 신제품 트롬 플러스를 선보였다
LG전자가 드럼세탁기 신제품 트롬 플러스를 선보였다

LG전자가 새해를 맞아 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세탁성능을 한 단계 더 높인 드럼세탁기 ‘트롬 플러스’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신제품(모델명: F21VBT, 21kg)은 5개의 터보샷에 손빨래 동작인 6모션을 결합해 더 짧은 시간에 깨끗하게 세탁할 수 있는 ‘5방향 터보샷’ 기술을 처음 탑재했다. 

이 제품은 기존 3개였던 터보샷이 5개로 늘어 세탁기 내부에 빈틈없이 강력한 물줄기를 뿌려준다. 여기에 두드리고 비비고 흔들어주는 등 손으로 빤듯한 6모션 동작이 더해져 세탁시간과 전기, 물 사용량을 모두 줄여준다. 

신제품은 3kg 세탁물을 표준모드로 세탁할 경우 세탁시간이 기존보다 18% 단축되며 전기사용량도 30% 줄어든다. 세탁에 사용되는 물도 기존 대비 14% 절약할 수 있다. 

LG 트롬 세탁기만의 차별화된 장점들은 그대로 계승했다. 신제품은 LG전자 세탁기의 핵심부품인 10년 무상보증 ‘인버터 DD(Direct Drive)모터’를 탑재했다. DD모터는 모터와 세탁통을 직접 연결해 소음과 에너지 소모량을 획기적으로 줄인다. 세탁통과 모터를 연결하는 별도 부품이 필요 없어 제품이 구조적으로 단순해지기 때문에 내구성도 뛰어나다. 

모터 속도를 자유자재로 조절해 제품 성능과 효율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인버터 기술도 장점이다. LG전자가 생활가전 분야에서 확보하고 있는 인버터 기술력은 업계 최고 수준으로 인정받고 있다. 

‘트루스팀’ 기능은 미세한 스팀을 분사해 세탁력을 높이고 의류의 냄새, 세균, 구김을 제거한다. 

고객이 트롬 플러스 하단에 4kg 용량의 통돌이세탁기인 ‘트롬 미니워시’를 결합하면 손쉽게 ‘트롬 트윈워시’로 사용할 수 있다. 상단의 드럼세탁기와 하단의 통돌이세탁기 중 하나만 사용하거나 동시에 두 대를 사용할 수 있어 분리세탁, 동시세탁이 모두 가능하며 공간과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신제품은 21kg 용량에 모던스테인리스 색상으로 출시되며 가격은 출하가 기준 190만원이다. LG전자는 이 제품을 시작으로 새로운 5방향 터보샷 기술을 19kg 이상 대용량 트롬 세탁기 전 모델로 순차적으로 확대 적용할 계획이다.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류재철 부사장은 “고객들이 5방향 터보샷, 동시세탁, 분리세탁 등 LG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프리미엄 세탁기에 지속적인 투자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법인명 : 한국창업경영진흥원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87-55772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