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츠피티 헬스케어, 온라인 트레이닝 서비스 시작
리츠피티 헬스케어, 온라인 트레이닝 서비스 시작
  • 최용현 기자
  • 승인 2018.01.31 0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리츠피티 헬스케어가 온라인 트레이닝 서비스를 시작한다. 사진은 실제 트레이너 서비스 모습.
(사진출처 : 리츠피티)

헬스케어 업체 리츠피티(LitPT)가 올해부터 본격적인 온라인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30일 밝혔다.

주 사업 부문은 온라인 실시간 퍼스널트레이닝으로, 올해 1월 아모리움 산후조리원과 계약을 체결하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출산 후 외부 출입이 어려운 신생아 엄마들을 위해 산후조리원 입실 기간과 퇴실 후 산모에게 맞는 회복 운동을 온라인으로 제공하고 있다.

리츠피티 최승용 대표는 “기존의 온라인 서비스는 이미 제작이 완료된 일괄적인 동영상들로 이루어진 게 많다. 그래서 결과에 만족하지 못하거나 잘못된 운동을 지속하는 경우 몸을 다치는 경우가 많았다”며, “우리는 실시간으로 퍼스널 트레이너들이 의학적으로 검증된 프로그램을 고객에게 맞춰서 제공하고 대화를 통해 진짜 퍼스널 트레이닝을 제공함으로써 고객 만족성을 극대화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외부에서 별도로 시간을 내기 어려운 일반 가정주부나 직장인들도 리츠피티의 홈트레이닝 서비스를 통해 효율적으로 확실한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리츠피티 프로그램은 재활의학 전문의와 함께 검증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이를 바탕으로 소속된 트레이너를 훈련·양성한다. 이러한 실시간 양방향 서비스가 가능한 것은 ‘라이브콜’이라는 독특한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이 있었기 때문이다. 브라우저를 사용하는 솔루션이라 별도의 애플리케이션 없이 홈페이지에 들어오는 것만으로 서비스를 받을 수 있어 고객 편리성을 더했다.

리츠피티는 향후 전국 산후조리원에 온라인 실시간 피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현재 제공 중인 피트니스, 필라테스, 요가, 심리상담 외에도 당뇨 및 암 투병 환자들에게 영양 서비스와 피트니스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최승용 대표는 “리츠피티는 전 세계 어디에서나 우리나라 고객들이 질 높은 퍼스널 트레이닝을 받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이와 함께 국내외 주재원 가족 혹은 해외에서 거주하는 한국인들이 정신적 육체적으로 받는 스트레스를 리츠피티의 서비스가 건강하게 지켜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송파구 오금로62길 13-8 드림코워킹스페이스 101호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주영
  • 명칭 : 벤처타임즈
  • 제호 : 벤처타임즈
  •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11-11
  • 발행일 : 2013-11-11
  • 발행인·편집인 : 최용국
  • 출판사번호 : 제2013-000117호
  • 사업자등록번호 : 215-14-50564
  • 벤처타임즈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ok@vtimes.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