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RENDS
SK텔레콤-유라이크코리아, IoT 가축 관리 서비스 개시
박현옥 기자  |  vtimes01@vtimes.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7.11  07:59:0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SK텔레콤과 유라이크코리아가 IoT 가축 관리 서비스를 개시했다.
(사진출처 : SK텔레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과 바이오벤처기업 유라이크코리아(사장 김희진)는 IoT전용망 ‘로라(LoRa)’를 활용해 소의 이력을 관리하고 질병, 임신 등 소의 신체 변화를 모니터링 하는 ‘라이브케어(Live Care)’서비스를 공동 추진키로 했다고 어제(7/10, 월) 밝혔다.

‘라이브케어’ 서비스란 소의 첫번째 위(반추위)에 로라 통신 모듈을 탑재한 바이오캡슐을 투입, 소의 체온과 산도(pH) 등을 상시 모니터링 하여 소의 질병 징후와 발정 탐지, 수정 적기 예측, 분만 징후 파악, 물 마심 횟수 제공 하는 서비스다.

이번에 출시된 바이오캡슐은 목걸이형·귀걸이형 등 소의 체외 부착형 제품의 단점을 보완한 것으로 소의 체내에 사탕수수 및 옥수수 재질로 제작한 친환경 바이오캡슐을 삽입함으로써 파손이나 외부 온도에 영향을 받지 않고 체온 변화를 통한 질병 · 발정 · 임신 등의 징후를 정확히 파악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바이오 캡슐에 로라 네트워크 모듈을 탑재 하여 측정 데이터 전송을 위해 축사 내 별도의 통신 네트워크 구축을 해야 하는 기존 체내 삽입형 제품의 단점을 보완 했다. SK텔레콤은 ‘라이브케어’의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바이오 캡슐을 사용하는 모든 농가에 로라 기지국을 무상 설치할 계획이다

바이오캡슐의 가격은 개당 15만원(VAT별도), 이용료는 한우 월 2천원 / 젖소 월3천원(각 VAT별도)이며, 저전력으로 작동하는 로라 기술을 적용해 한번 구입 시 최대 7년까지 작동할 수 있게 개발 되었다.

바이오캡슐을 통해 측정된 소의 체온 및 산도(pH)정보는 로라 기지국을 통해 서버로 전송되어 특정 패턴에 대한 분석 후 이상징후 감지 시 농장주의 스마트폰이나 PC로 알림을 발송한다. 농장주는 스마트폰 앱과 PC를 통해 해당 농장에서 사육하는 소의 개체별로 측정된 질병 유무 및 번식 일정 등의 데이터 결과를 그래프로 확인할 수 있고, 체계적인 축산을 위한 영농일지 작성도 가능하다.

SK텔레콤과 유라이크코리아는 로라 기반 ‘라이브 캐어’ 서비스의 확대를 위해 빅데이터 기반의 ‘라이브케어’ 서비스 고도화 및 제품 소형화, 글로벌 사업 공동 추진 등을 협력하기로 했다.

양사는 7월부터 바이오캡슐을 전국적으로 보급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통해 소의 체내 데이터는 물론 축사를 관리하는 농장주들의 경험 데이터도 함께 축적하고 이에 빅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 등의 기술을 접목하여 패턴에 따른 질병의 종류를 정확히 판단하고 사전에 감지하는 서비스로 고도화 할 예정이다.

국민의 안전 먹거리를 제공한다는 사회적 가치 기여를 위해 송아지와 돼지 등 관리 대상 가축 확대를 위한 소형 바이오캡슐 및 패치타입 제품도 공동 개발하며, 전국적으로 투여된 바이오캡슐의 상태를 한눈에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관제 시스템과 특정 지역에 가축 체온 상승 등 이상 징후가 발생시 가축 전염병 예방을 위한 단체 알람 송출 시스템도 구축할 예정이다.

SK텔레콤과 유라이크코리아는 축사뿐만 아니라 도축장, 축산차량 등에도 로라 기지국을 설치해 가축의 사육부터 도축까지 전 과정의 이력관리를 할 수 있는 시스템 구축도 추진하며 향후 국내의 경험과 실적을 기반으로 중국·미국·호주·브라질 등 소를 많이 사육하는 나라를 대상으로 IoT 망과 함께 토탈 솔루션으로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 차인혁 IoT사업부문장은 “이번 서비스 출시는 SK텔레콤이 구축한 IoT 전용망 로라가 가축관리에 활용되는 첫 사례로 축산 농가들에게는 실질적인 가치를 제공하는 것뿐만 아니라 나아가 안전한 먹거리 창출에 기여함으로써 국민들에게 사회적 가치를 제공하는 좋은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유라이크코리아 김희진 대표이사는 “라이브케어 서비스를 위해 여러가지 통신 방식을 고민했으나, 저전력, 높은 신뢰성 등에서 로라가 가장 적합한 통신 방식이었으며 이번 로라 바이오캡슐을 개발하는데 있어 SK텔레콤의 로라 모듈 무상 제공, IoT 오픈 하우스를 통한 기술지원이 큰 힘이 되었다“며, ”양사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앞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전세계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박현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최신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벤처타임즈  |  사업자등록번호 : 215-14-50564  |  대표전화 : 02-402-8837  |  팩스 : 02-402-8836  |  이메일 : ok@vtimes.kr
등록번호 : 서울 아 02873  |  등록일 : 2013년 11월 11일  |  제호 : 벤처타임즈신문  |  발행인 : 최용국  |  편집인 : 강주영  |   청소년보호·개인정보책임자 : 강주영
발행소 : 138-819) 서울특별시 송파구 마천로51길 23-12  |  발행일 : 2013년 11월 11일  |  출판사번호 : 제25110-2013-000117호
Copyright © 2013 벤처타임즈. All rights reserved.